코로나19 사태에서의 코스피와 해외주식시장, 금, 원유, 환율 상관관계

Posted on Fri 20 March 2020 in quant • 1 min read

코로나19 사태에서 코스피 지수와 주요 해외 주식 시장 및 금, 원유, 원달러 환율의 상관관계를 살펴보겠습니다. 코로나19 사태로 주요국 증시가 엄청난 하락폭을 보이고 있습니다.

다음은 코스피와 주요 해외 주식 시장의 종가를 같이 그린 모습입니다.

kospi_dji kospi_nas kospi_spi kospi_nii kospi_shs kospi_hsi kospi_lns kospi_pas kospi_xtr

가장 먼저 상황이 심각했던 중국의 상해종합 지수는 1월말에 급락하는 모습을 보입니다. 항셍 지수도 다른 해외 지수들보다도 더 많이 하락하는 모습입니다.

그 외의 대부분의 지수들은 코스피와 그 모습이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. 미국의 경우 3월 중반에 급등과 급락을 반복하지만 결국 추세는 하락하는 모양세입니다.

다음은 코스피와 금, 원유, 달러, 일본 엔 환율을 같이 그린 모습입니다.

kospi_gold kospi_wti kospi_usdkrw kospi_jpykrw

안전자산이라 여겨지는 금이 크게 빠졌습니다. 위기일 때 보통 금 지수는 올라가기 마련인데 이번 코로나19 사태에서는 통하지 않았습니다. 금보다는 달러를 더 선호하여 달러가 급등하는 모습입니다.

상관관계 순으로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.

Target Correlation
NII@NI225 0.9709107854451309
DJI@DJI 0.9698340438431805
XTR@DAX30 0.969026490653162
PAS@CAC40 0.9688738794309948
LNS@FTSE100 0.9642702121797924
SPI@SPX 0.9605159313835816
HSI@HSI 0.9403151549240741
NAS@IXIC 0.9396642438028351
WTI 0.9072223139452107
SHS@000001 0.5638300683413756
Gold 0.15738037237527366
USDKWR -0.8553774707185525
JPYKRW -0.9009982462185702

일본 니케이와 미국 다우 지수와 매우 높은 상관관계를 보입니다. 물론 일본과는 시차가 없어서 특별히 높은 상관관계를 가질 수 있습니다. 그에 비하면 미국 시장과 상관관계가 매우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. 그리고 전체적으로 주가가 급락하면서 달러와 엔의 가치가 높아진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금은 이미 가격이 너무 많이 올라가 있었던 터라 조정을 받은게 아닐까 싶습니다.